칠갑산

여행의 즐거움 2012. 10. 19. 21:58

칠갑산은 등산코스가 아니고 , 산책하는 올래길 같다 ..

휴양림을  주말에 빌리기 쉽지 않을터   , 이왕 칠갑산을 가면 이곳 저곳  백제문화지 둘러보면 좋을듯..............

 

 

 산행을 원하면 장곡사 방향으로 가면 4 시간 , 휴양림 방향에서 올라가면 2 시간 이면 돌아볼수있다 .

 

 

등산하기 보다  차분하게  ~ 올래길 걷듯하면 , 가을 단풍속에 무심한 숲속을 걸어도 좋을듯.........

 

 

매월 1일 휴양림 접수를 한다니 , 아침 9 시에 신청하면 , 다음날 주말을 이용할수있다 ... 칠갑산자연휴양림 / 너무나 좋다 ^  ^ 

 

 

단 , 하루를 쉬어도  자연속에 모든것을 내려놓고 ,  맑은공기, 새소리  너무나 좋다 .............

 

 

가파른 등산도 아니고 , 산책하듯 산을 오르니 욕심이 들어가지 않는다 ........

 

 

 

힘이 들면 숲속의 벤취않아 , 도란 도란 사는 애기도 하고 .................

 

 

다람쥐 , 청솔모가 뛰어 다니는  오솔길이  좋다 ... 사랑하는 이와  함께 걸으면 더욱 아늑한 숲길  ~

 

 

올라온 길을 등지고 좌편으로 가면 장곡사 방향 , 우측으로 가면 2시간 코스길이며 , 산위에 자그만 정자가 있다

 

 

산길은  소나무 숲이라 좋고 , 저멀리 추수를 기다리는 황금들녁이 눈에 들어온다 ........

 

 

하산하여 10분거리에  그 유명한 , 칠갑산 콩으로 만드는 은행집에 들려 청국장과 비빔밥맛을  꼭 보시기를   ~

 

 

은행집에  가시면 점심무렵은  30 분 기다릴것은  "" 각오하시고  "   ~

 

 

시간이 충분하다 ,  30분 거리에 백제의 문화도시 부여에 들려 낙화암 ,구드레뜰 , 백제산성등 ~ 둘러보세요 .

 

 

인생은  자동차 같아서 , 내가 가고자 하는 곳으로 운전만  하면된다 ..........

 

 

                                    저 들판에  외롭게 혼자 피어있는  소녀같은 하늘색  나팔꽃

                                   어차피  외로운 것이 인생 이라면

                                   산길이나 ,들판 길이나  혼자도 외롭지 않다 .

                                   가을 바람이 불어와도 칠갑산 오솔길은 외롭지 않다 .

                                                                           물과소금의 맛있는인생

'여행의 즐거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의좋은 형제와 예당저수지  (0) 2013.03.24
우리나라 최초의 인공연못 궁남지  (1) 2012.10.31
구드레뜰의 백제문화제 와 코스모스축제  (0) 2012.10.30
칠갑산  (0) 2012.10.19
남한산성  (0) 2012.10.18
힘 없으면 서글프다  (0) 2012.10.09
예당저수지  (0) 2012.10.08
Posted by 물과 소금의 맛있는 인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