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게철이 돌아 왔다 , 꽃게라고 다 꽃게가 아니고 9월 중순  ~ 10월 중순의 꽃게로 담아야 제 맛이 난다 ...

많은 재료를 넣는 다고 맛이 나는 것 아니다 . 가을의 햅쌀은 간장만 있어도 맛있게 먹을수 있는 것과 같다 .

 

 

싱싱한 꽃게만  있으면  간단하게 담가 먹을수 있다 , 살아 있으면 더욱 좋고 , 신선한 상태의 냉동꽃게도 된다 .

화학조미료가 들어가지않은 간장 ,설탕, 사이다 ,소주 ,매실, 양파 ,풋고추, 생마늘 ,감초, 통계피 , 없으면 있는 재료만 .......

 

 

담그는 방법 , 재료사용이 여러가지 있으나  ~  집안에  항상있는 식재료 가지고 만들어 본다 .

맛 의 생명은 염도 이므로 간을 잘 맞추어야 하고 , 식품안전 , 맛을 유지하는 방법을 적어본다

간장과 물은 1 대 1 배합 ,  약간의 혼합 ( 설탕은 간장의 1/3 량,사이다,매실,소주 / 살균력 ) 한후 달지 않고 간간한 상태로 준비.

 

 

부재료를 이것 ~ 저것 ,  많이 넣는 다고 맛이 나는 것이 아니다 .

생양파  반쪽 , 생마늘 1 개 갈라 넣기, 대파 반뿌리  취향에 따라 안넣어도 되나, 감초 , 통계피를 아주 살짝 넣어도 좋다 .

 

 

간장게장은  싱싱한 꽃게 , 싱거운 듯한 염도 , 살짝 단 맛이 배어 있는듯 맛 이면  최고의 맛이다 .

가을 꽃게가 살이 찌고 맛이 있는 것은 , 더위에 사람도 힘들듯이 꽃게도 지쳐서 살도 없고 맛도 없다 .... 천고 마비의 계절.

 

 

사진에  누운 게는 암꽃게 ~ 숫꽃게는 알집이 없어 심플하다 .....  말 하나 마나 ,  간장게장은 암꽃게가 맛 있다 .

                                                                                                                                     간장을 끊이지 않고 담근상태

 

물 과 간장을 끊이지 않고 부은 것이다 , 24 시간 경과 ( 다음날 ) 하면 , 꽃게 와 간장을 분리하여 , 꽃게는 냉장고에

간장 과 기타야채는(10 % 물 보충후 ) 함께 끊여( 끊기시작 1 ~ 2 분정도/ 살균목적) 야채는 버리고, 간장국물만 식혀서 

 부어 다음날 부터 먹으면 된다 .

                                                                                                                        간장게장을 담근 다음날 상태

 

 간장게장  국물을 끊여서  부은 다음날 부터 2일 까지 제일  맛이 좋다 . ^ ^

                                                                          시간이 경과되면 소금의   삼투압 현상으로  맛이  떨어진다 .

어렵사리   맛있게 담근 간장게장을  맛 없게 먹을수는 없지요.

  간장 끊여 부은 2 일째 되는날  꽃게만 꺼내 , 함께 얼지 않도록 비닐을 이용, 냉동보관하면  오랫동안 맛있게 먹을수 있답니다 .  별거 아니예요  ^ ^

                                                      물 과 소금의 맛있는인생

Posted by 물과 소금의 맛있는 인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