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쉬 머리도 식힐겸 산보같은 산행..

 

350 여 미터  ~ 둘레길을 산책삼아 걸어보기로한다




 

 

해병대 청룡회관에 차을 세울수있고 , 삼겹살 주문해 먹을수 있지요.

 

 


 




 

산은 작아도 수도서울을 지키는 요새임에는 틀림없다 .

 

1860년대 프랑스함대와 ~ 전투한 지역 !



 

 

작은 산이 아름답고 ~ 봄이 오면더욱  좋겠다 .




 

둘레길따라 올라가면  ~ 이북이바로  코앞에 있다 . .





 

 

이땅 지키려한 역사의 흔적 ....  역사에 우리의 삶이 숨어있는것이 보인다 .


 


 

 한강 ,임진강 ~ 이북의 예성강이 합류하여 서해로 흘러간다 .

 

강건너 저편이 이북 , 북에서 남파되는 장소란다 .




 

 

서울서 1시간 이면 , 강화도 바닷가 . 어항에서 싱싱한 회 한사라 하기 딱 좋은 곳.....




 

 

봄이 오면  문수산 성곾길에진달래,할미꽃이 사랑을 하겠지요.




 

 

언제인가  그 날이 오면

 

 

함께 숨쉬고 ~ 같은나라에서 밥먹는 사람들이

 

 

서로 사랑하고 격려하는

 

 

따뜻한 그날이 오기를 기도한다 .

 

'여행의 즐거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름다운 노천카페  (0) 2016.03.31
휴양림에서 맛있는 요리하기  (0) 2016.03.30
싱가폴여행 창이공항  (0) 2016.03.29
김포 문수산  (1) 2015.04.09
증도 섬 여행  (1) 2014.12.20
담양 소쇄원  (3) 2014.12.03
담양여행 죽녹원의 가을  (4) 2014.11.10
Posted by 물과 소금의 맛있는 인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ayou.kr BlogIcon 물과 소금의 맛있는 인생 2015.04.09 2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강, 임진강 ,예성강이 합류하여 서해로 흘러가듯 , 그런 날이 오기를 기도한다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