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물휴양림은 봄 ~ 여름에 와야한다 .

 

봄에는 아름다웠는데 좀 쓸쓸한 기분이다

 

 

 

 

 

 

봄에 오면 원시림속에 있는 착각이 든다

 

 

 

 

 

 

 

관광객이 밀려 다녔는데 ~ 절물은 겨울이네요 .

 

 

 

 

 

너무 늦게 찿아오는 것이 인생의 아쉬움  ^  ^

 

 

 

 

행복한 사람은 본인이 즐겁다

 

 

주변 사람들의 삶까지도 축제로 만들어 간다.

 

 

앞만 보고 달려가지만

 

훗날 문뜩 깨닫는다.

 

 

 

함께 사랑하는 삶이

 

진정한 성공임을

 

 

행복은 늘 옆에 서있는데

 

모르고 살뿐이다

 

 

 

물과소금의 맛있는인생

'여행의 즐거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국여행 " 방콕 "  (6) 2014.07.27
한산도여행 제승당  (1) 2014.06.26
제주 한화 아쿠아플라넷  (0) 2014.05.30
절물자연휴양림  (0) 2014.02.03
중문 천제연 폭포  (0) 2014.02.03
중문관광단지 주상절리대  (0) 2014.01.17
서귀포 매일올레시장  (1) 2014.01.12
Posted by 물과 소금의 맛있는 인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